‘불타는 청춘’ 송은영, 15년 만에 방송 복귀한 하이틴 스타

advert area

call to place your advert banner here +2348100526724 0r +2348112034599
‘불타는 청춘’ 송은영, 15년 만에 방송 복귀한 하이틴 스타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1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은 전국 가구 시청률 1부 6.1%, 2부 7.4%, 3부 7.4%를 기록했다.

‘불타는 청춘’ 송은영, 15년 만에 방송 복귀한 하이틴 스타
▲ 지난 21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 새 친구 송은영과 옛 친구 임성은이 출연했다. [SBS ‘불타는 청춘’ 캡처]

이날 ‘불타는 청춘’의 새 친구로는 최민용이 오래전부터 찾았던 MBC 드라마 ‘나’의 주인공 송은영이 등장했다.

제작진은 청춘들에게 새 친구에 관한 힌트로 1996년 TV 편성표와 비디오 테이프를 전달했다. 비디오에는 송은영, 최강희, 허영란, 김수근 등이 출연한 ‘나’가 담겨 있었다. 최민용은 첫사랑으로 언급된 최강희와 과거 공개 연인 허영란을 비디오를 통해 보고 얼굴이 발갛게 달아올랐다.

청춘들은 새 친구 마중을 나갈 이로 최민용을 지목했고 최민용은 혼자 새 친구를 맞으러 나갔다. 숙소 인근 폐교에서 픽업조를 기다리던 송은영은 24년 만에 최민용을 다시 만나 “하나도 안 변했다. 똑같다”며 감격의 포옹을 했다. 송은영은 ‘나’에 출연했던 시절을 떠올리며 “오빠가 나 때문에 불편할까 봐 걱정이다”고 말문을 열었다.

최민용은 “불편한 이야기는 잠시 접어두자”며 웃었으나 숙소로 가는 차 안에서 “내가 그 친구를 집에 데려다주지 않은 날이 있었는데 단 하루였다. 그날이 우리 아버지 돌아가신 날이었다. 그 정도로 사랑했다”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15년 만에 방송에 복귀한 송은영은 “그동안 이것저것 일을 많이 했다. 여자 옷 파는 쇼핑몰도 했다. 서른 살 넘어서 첫 아르바이트도 했다. 직업을 찾기 위해 애썼는데 지금은 계속 몸이 안 좋아져서 엄마 밥 먹으러 21년 만에 대전에 다시 갔다”고 근황을 밝혔다.

이날 옛 친구로 영턱스클럽 임성은이 오랜만에 합류했다. 필리핀 보라카이에서 리조트를 운영하던 임성은은 “환경 보호를 위해 반년간 보라카이가 폐쇄됐는데 리모델링 후 재개할 때 기록적인 태풍이 찾아왔다. 복구 작업을 마치니까 이번엔 코로나19로 비행기가 끊기는 사태를 맞았다. 리조트는 휴업을 하고 올해 5월부터 한국에서 거주하고 있다”고 최근 소식을 말했다. 청춘들은 힘든 시기에도 미소를 잃지 않은 임성은을 반겼다.




Be the first to comment

Leave a Reply